DNA로 재능이나 능력을 알 수 있나요?

DNA鑑定の真実대답은「모릅니다」입니다. 

DNA와 재능 그리고 지능

 업체는 아이 머리카락을 이용한 DNA검사로 재능이나 지능을 알 수 있다고 주장하는데, 이는 과학적인 근거가 없는 주장입니다. 경제 산업성 보고서에서도 이런 악질 업자는 주의야 한다고 하였습니다. 

기억력에 영향을 끼치는 유전자 

물론 지능이나 머리가 좋은 점에 관한 유전자 영향은 완전히 부정할 수 없습니다. 쥐나 인간 같은 동물은 기억을 지우는 유전자를 갖고 있어, 신경계 에서 항상 기억을 지우고 있습니다. 그렇기 때문에, 머리를 열고  특정 부위를 채취하는 것이 가능하다면, 그 부분을 해석하면 어느 정도 기억력을 평가할 수 있습니다.

DNA의 맹신은 금물

기억력을 평가하기 위해서라면 목숨을 걸고 수술을 할 것도 없이 20분 정도로 확실하게 측정할 방법이 많습니다. DNA를 지나치게 신뢰하는 건 영화 가타카와 같이 유전자에 따른 차별이라는 심각한 사회적 문제를 일으킬 가능성이 있습니다. 영화 가타카가 만들어진 시기(~1990년대)는, 전 세계에서 열린 인간 게놈 계획(Human GenomeProject)에서, 많은 과학자들이 유전자 의한 영향이 절대적이라고 생각하고 있었습니다.

 

환경과 교육의 중요성

최근 들어 사람 성격과 지능뿐 아니라 에 걸릴 확률 유전자보다 환경이나 습관에 의해서 크게 좌우되는 것 밝혀졌습니다. 그래서 더 더욱 한국뿐만 아니라 많은 나라가 교육 을 기울이고 있다고 생각합니다. 여러 잔혹한 사건을 저지른 범인들 유전자보다는 자란 환경 영향 컸다고 봅니다. 


문의사항이 있으시면 이쪽으로 문의해주세요. ▶︎▶︎

무료재검사 및 환불보증의 일본 No.1 법의학연구소

TEL 1899-1274
영업시간 : 월~금 09:00〜18:00

유전자에 대해 전문지식이 없는 상태에서 정확한 검사결과를 제공하는 곳을 찾기란 쉬운일이 아닙니다. 유전자 검사는 저희 seeDNA에 맡겨주세요.

검사의 신청 ▶︎